벨기에 신앙고백
순교의 가치!!!
UBF | 기도요청 | 주일말씀 | 게 시 판 | 안암까페 | 페이스북
UBF해외|한국|모바일
양마가선교사님
  하나님께 가까이 함이 내게 복이라(시 73:28)   UBF공식까페
 
UBF > 안암 > 새벽기도 메시지
작성자 종된겸손
전한날짜 2018-11-21
본문 열왕기상 1:1-27
ㆍ추천: 0  ㆍ조회: 144  
누구를 목자로 세울 것인가
새벽메시지
말씀/ 열왕기상 1:1-27
요절/ 열왕기상 1:14
누구를 목자로 세울 것인가
"당신이 거기서 왕과 말씀하실 때에 나도 뒤이어 들어가서 당신의 말씀을 확증하리이다"

군 시절 작은 모임을 하나 이루었습니다. 30여명이 오순도순 모인 독립 소대였는데 1/3 정도가 주일에 같이 모여 예배를 드릴 때가 있었습니다. 가장 높은 곳에서 물리적으로 하나님과 가깝다고 여겨지는 그 곳에서 믿음으로 하나되어 예배하는 공동체를 섬길 수 있었던 것은 참으로 큰 축복이었습니다. 제대할 때가 되었을 때, 차기를 세우지 않을래야 않을 수 없었습니다. 계속해서 공동체가 유지되길 바라는 마음에, 누구를 세워야 하는가 고민을 참 많이 했습니다. 신앙이 좋은 친구가 있는데 저랑 몇 개월 차이가 나지 않기 때문에 넘겨주기가 고민이 참 많았습니다. 다른 친구는 저랑은 많은 개월이 차이는 나지만, 영적으로 별로 좋지 않았습니다. 심정적으로는 먼 미래를 내다보고, 신앙은 좋지 않지만 그를 택하여 세우는 것이 좋겠다 싶었습니다. 이것은 물론 제 마음에서 일어난 일들이었으나, 선택은 달랐습니다. 결국 영적으로 훌륭한 저랑 몇 개월 차이가 안나는 후임을 차기 모임의 리더로 세웠습니다. 결과론적으로 말하면, 그것은 대성공이었습니다. 오히려 제가 제대한 후, 예배 공동체는 그 형제를 중심으로 더욱 왕성하고 풍성해 졌습니다. 세운다, 세움 받는다는 것에 대하여 많은 생각을 많은 상황을 고려할 수 있겠으나, 결국 일이 되어가는 것은 보면, 하나님께서 친히 세우시고 하나님께서 모임을 이루어 가시는 것을 보았습니다.

오늘 말씀에는 이런 작은 모임과 차원이 다른 이스라엘 왕국, 하나님의 백성의 지도자를 세우는 문제를 언급하고 있습니다. 공교롭게도 다윗 왕은 40년이나 왕좌에 있으면서 후사 문제를 분명하게 공포하지 않았습니다. 다윗 왕이 나이 많아 늙어 이불을 덮어도 따뜻하지 않을 정도로 기력이 쇠한 상태였습니다. 몸이 약해지면 영적으로도 분별력을 잃을 수도 있습니다. 이때 학깃의 아들 아도니야가 스스로 높여서 "내가 왕이 되리라" 했습니다. 그는 자기를 위하여 군사를 일으켰습니다. 아도니야는 왕이 되기에 어떤 자격을 갖고 있었습니까? 6절에 보면, 그는 우선 압살롬 다음에 태어난 자로서, 다윗 아들 중에서 현재 생존하는 장남이었습니다. 용모도 심히 준수하였습니다. 훤칠한 외모를 소유한 자로서, 백일의 낭군의 도경수도 울고 갈 정도였습니다. 게다가 아버지 다윗으로부터 "네가 어찌하여 그리하였느냐"하는 말로 꾸지람을 들은 적도 없었습니다. 그가 자라면서 얼마나 처신을 올바르게 하고, 조신하게 살았는지 알 수 있습니다. 이 뿐 아니었습니다. 그의 주위에는 든든한 권력이 있었습니다. 7절을 보면, 군대 장관이 요압이 그와 함께 했습니다. 더욱이 종교를 관장하는 제사장 아비아달도 그를 돕고 있었습니다. 이를 보면, 아도니야는 인품도 뛰어 났기에 그를 따르는 사람도 참 많았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세상에서는 아도니야 같은 자를 리더로 여기고, 당연히 리더로 뽑고, 그에게 모임을 나라를 맡기고자 합니다. 아도니야는 혈통으로나, 인품으로나, 정치 지형 등 복합적인 상황을 고려할 때 왕이 되기에 충분했습니다. 그리고 스스로도 왕이 되는데 충분한 자격이 있다고 생각하였으며, 다윗 왕이 연약해진 틈을 타서, 수많은 사람들을 모으고 왕이 되고자 했습니다. 그런데 아도니야는 솔로몬과 선지자 나단과 브나야와 그의 용사들을 그 모임에 초대하지 않았습니다. 아도니야가 스스로 왕이 되고자 했지만, 왕이 될만한 충분한 자격이 있었지만, 사실은 그는 왕이 될 수 없는 자였음을 스스로 잘 알고 있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다윗에게 솔로몬이 그 다음 왕이 될 것을 말씀하셨기 때문입니다. 역대상 22:9 입니다. "보라 한 아들이 네게서 나리니 그는 온순한 사람이라 내가 그로 주변 모든 대적에게서 평온을 얻게 하리라 그의 이름을 솔로몬이라 하리니 이는 내가 그의 생전에 평안과 안일함을 이스라엘에게 줄 것임이니라"

이스라엘이 세상 나라이면, 아도니아 같은 자가 왕이 되는데 전혀 문제가 없습니다. 오히려 민심을 얻은 그가 훌륭하게 그 나라를 안정적으로 잘 지도할 수 있을 것입니다. 그러나 이스라엘은 세상 나라가 아니라, 하나님의 백성들이 모인 하나님께서 다스리시는 하나님의 나라라는데 있습니다. 하나님 백성을 섬기는 지도자는 하나님께서 친히 세우십니다. 이스라엘의 첫 번째 왕 사울도 그랬으며, 이스라엘의 두 번째 왕 다윗도 하나님께서 친히 기름 부으심으로 그랬습니다. 그리고 하나님께서 차기 왕으로 택하신 자는 솔로몬이었습니다. 선지자 나단은 이 하나님의 뜻을 성취하고자 긴급하고 긴밀하게 일했습니다. 밧세바를 통하여 다윗 왕에게 말하게 하고, 다윗 왕으로부터 윤허를 받아, 솔로몬에게 기름을 붓고 차기 왕으로 공포하게 하였습니다. 부족하더라도 하나님께서 택하신 자, 하나님께서 세우신 그가 다음 지도자가 되는 것입니다. 현재 솔로몬은 아도니야와 비교하여 어리고, 여러모로 함량 미달이고, 부족함 투성이지만, 하나님의 작정하심은 부족한 솔로몬에게 있었습니다. 그리고 하나님께서는 그 작정하신 바를 이루시고, 하나님의 백성을 그에게 맡기셨습니다. 헨리 블랙커비는 “주님은 결코 자격을 갖춘 사람을 부르시지 않고, 일을 맡긴 사람에게 자격을 갖추도록 준비시키신다”고 하였습니다. 하나님께서 부르신 사람은 자격을 갖추도록 준비하게 하십니다.

제자 양성은 결국은 계승 역사입니다. 누군가로부터 하던 그 일을 내가 맡았고, 내가 맡았던 그 일을 그 누군가에게 넘겨주는 것이 제자 양성인 줄 압니다. 우리도 언젠가는 이불을 덮어도 따뜻하지 않을 때가 있습니다. 캠퍼스에 나가는 것인 부담스럽고 움직이는 게 정말 숨이 가빠오고 갔다오면 온 몸이 쑤실 때가 있습니다. 하나님의 역사를 멈춤없이 계승시키고자 하는 분명한 방향을 먼저는 잡아야겠습니다. 그리고 부족하더라도 하나님의 뜻이 있는 줄 믿고 목자로 세우고자 해야 겠습니다. 예수님을 사랑하고, 예수님의 명령을 좇아 살고자 하는 그를 캠퍼스의 주인으로 세우는 일에 힘을 쓰길 기도합니다. 아멘.

말씀을 맺겠습니다. 세상적인 기준으로 볼 때 아도니야는 훌륭하지만, 하나님의 작정하심은 솔로몬에게 있었습니다. 우리가 하나님의 뜻을 살피며 맡겨주신 고대 캠퍼스에서 양무리를 섬길 주의 제자들을 세우는 일에 힘쓰는 우리들이 되길 기도합니다. 오늘 하루가 부족하지만 그런 하루가 되게 하시고, 오늘 하게되는 BTS 모임도 그러한 모임이 되길 기도합니다. 아멘.
  0
3500
Bookmark and Share
전한날짜 본문 글 제 목 조회
2019-04-17 고린도전서 15:12-19 죽은 자의 부활이 없으면 25
2019-04-12 마가복음 4:1-20 좋은 땅과 같은 마음 28
2019-04-04 마가복음 1:21-28(27) 권위 있는 새 교훈이로다. 28
2019-04-03 마가복음 1:14-20 사람을 낚는 어부가 되게 하리라 31
2019-03-27 사도행전 9:1-19 이 사람은 나의 그릇이라 61
2019-03-19 열왕기하 14:1-29 아마샤와 여로보암2세 73
2019-03-15 열왕기하 10:1-36 전심으로 여호와의 율법을 지키지 아니한 예후 50
2019-03-06 열왕기하 4:18-37 죽은 아들도 살려주신 하나님 93
2019-02-25 에스겔 45:1-25 군주의 본분 102
2019-02-20 에스겔 38:1-23 내 거룩함을 나타내어 76
2019-02-13 사도행전 6:1-15 오로지 기도와 말씀에 힘쓴 사도들 104
2019-01-31 열왕기상 22:29~53 여호와께서 하신 말씀과 같이 되었더라 136
2019-01-30 열왕기상 22:1-28 여호와께서 말씀하시는 것을 말하리라 49
2019-01-21 열왕기상 15:25-16:14 여로보암과 바아사 집의 최후 104
2019-01-16 열왕기항 13:1-10 나는 왕과 함께 떡도 먹지 아니하리니 76
2019-01-09 열왕기상 8:41-66 그의 계명을 지킬지어다 108
2019-01-02 마태복음 28:16-20 모든 민족을 제자로 삼아 96
2018-12-26 요한계시록 20:1-15 최후의 심판 94
2018-12-17 요한계시록 16:1-21 깨어 자기 옷을 지키라 160
2018-12-12 요한계시록 10:1-11 다시 예언하여야 하리라 116
2018-12-05 에스겔 27:1-36 두로를 위한 애가 118
2018-11-28 에스겔 20:33-44 언약의 줄로 매려니와 139
2018-11-21 열왕기상 1:1-27 누구를 목자로 세울 것인가 144
2018-11-14 사무엘하 22:21-30 내 공의를 따라 상주시며 150
2018-11-8 사무엘하18:19-33 내 아들아 내 아들아! 110
2018-11-07 사무엘하 18:1-18 압살롬의 최후 101
2018-10-31 요한계시록 8:1-13 성도의 기도 103
2018-10-24 요한계시록 2:12-29 내가 올 때까지 굳게 잡을 120
2018-10-18 에스겔 18:1~18(4) 하나님에게 속한 모든 영혼 110
2018-10-17 에스겔 17:1-24 말하고 이루시는 하나님 98
2018-10-11 에스겔 11:1-25 살처럼 부드러운 마음을 주어 137
2018-10-03 에스겔 3:4-27 내가 너를 파숫꾼으로 세웠으니 171
2018-09-27 요한복음 20:11-18 내 하나님 곧 너희 하나님께로 올라간다 144
2018-09-20 사무엘하 13:23~39(28) 압살롬의 복수 172
2018-09-19 사무엘하 13:1-22 암논의 비극 122
2018-09-05 사무엘하 3:22-39 아브넬의 죽음을 슬퍼하는 다윗 313
2018-08-28 요한이서 1:1-13 진리를 행하는 자 152
2018-08-22 예레미야애가 2:1-22 일어나 부르짖을지어다 162
2018-08-17 예레미야 50:21-46 교만한 자를 대적하시는 여호와 215
2018-08-08 예레미야 41:1-18 다시 혼란 속으로 155
2018-08-03 예레미야 36:1-32 다른 두루마리를 가져다가 기록하니라 131
2018-07-25 요한복음 17:20-26 그들도 하나가 되어 165
2018-07-11 사무엘상 31:1-13 사울의 최후 239
2018-07-06 사무엘상 28:1-14 신접한 여인을 찾는 사람들 190
2018-06-29 요한일서 5:1-12 세상을 이기는 믿음 280
2018.06.27 요한일서 4장 1절-6절 영을 분별하라 168
2018-06-20 예레미야 31:1-22 내가 너를 다시 세우리라 226
2018-06-15 예레미야 26:1-24 여호와의 목소리를 청종하라 192
2018-06-01 예레미야 14:1-22 거짓 선지자들을 심판하시는 하나님 335
2018-05-25 요한복음 11:17-27 나는 부활이요 생명이니 216
2018-05-18 요한복음 8:37-59 영원히 죽음을 보지 아니하리라 266
2018-05-09 사무엘상 20:1-17 자기 생명을 사랑함같이 237
2018-04-25 예레미야 11:18-12:17 내 사랑하는 것을 원수의 손에 넘겼으니 312
2018-04-20 예레미야 7:1-8:3 내 목소리를 들으라 195
2018-04-11 이사야 65:1-25 진리의 하나님을 향하여 복을 구할 것이요 313
2018-03-23 요한복음 7:37-52 생수의 강이 흘러나오리라 390
2018-03-22 요한복음 7:14-36(18) 보내신 이의 영광을 구하는 자 196
2018-03-14 사무엘상 12:1-25 마음을 다하여 여호와를 섬기라 253
2018-03-08 사무엘상 6:1-7:2 여호와의 궤를 들여다 본 까닭에 233
2018-02-28 베드로전서 5:1-14 양 무리의 본이 되라 290
2018-02-23 베드로전서 2:11-25 그리스도도 고난을 받으사 275
2018-02-14 이사야 48:1-22 이제는 나와 그의 영을 보내셨느니라 285
2018-02-09 이사야 43:1-28 너는 내 것이라 229
2018-01-30 요한복음 6:1-15 떡과 물고기를 원대로 주시니라 324
2018-01-26 요한복음 4:43-54 말씀을 믿고 가더니 238
2018-01-24 요한복음 4:16-30 내가 그라 213
2018-01-18 요한복음 2:1-11 첫 표적에 나타난 메시아의 영광 276
2018-01-17 요한복음 1:35-51 우리가 메시아를 만났다 225
2018-01-12 룻기 4:1-22 기업 무를 자가 된 보아스 259
2018-01-10 룻기 2:1-23 그의 날개 아래의 보호 1943
2018-01-03 사사기 17:1-13 왕이 없었으므로 351
2018-01-01 이사야 2:1-5 말씀이 시온에서 254
2017-12-28 야고보서 4:11-17 주의 뜻이면 이것이나 저것을 하리라 276
2017-12-27 야고보서 4:1-10 하나님을 가까이 하라 272
2017-12-20 야고보서 2:14-26 행함이 없는 믿음은 죽은 것이니라 377
2017-12-13 이사야 31:37-32:9 애굽으로 내려가는 자는 화있을 진저 319
2017-12-08 이사야 26:1-27 죽의 죽은 자들은 살아나고 361
2017-12-01 이사야 19:1-25 그들이 여호와께로 돌아올 것이라 301
2017-11-29 누가복음 24:13-35 성경을 풀어 주실 때에 마음이 뜨겁지 아니하더냐 263
2017-11-22 사사기 15:1-20 여호와의 영이 삼손에게 임하시매 403
2017-11-17 사사기 11:29-40 여호와를 향하여 입을 여셨으니 340
2017-11-10 사사기 7:1-25 300명이면 충분하다 415
2017-11-01 사사기 1:1-26 여호와께서 함께 계셨으므로 557
2017-10-25 히브리서 11:7-16 더 나은 본향을 사모하니 423
2017-10-20 히브리서 9:1-10 세상에 속한 성소, 하늘에 속한 성소 471
2017-10-13 이사야 15:1-16:14 우리가 모압의 교만을 들었나니 433
2017-09-29 이사야 3:1-15 언어와 행위가 여호와를 거역하고 380
2017-09-28 이사야 2:5-22 여호와의 빛에 행하자 285
2017-09-25 누가복음 22:54-71 (70) 너희들이 내가 그라고 말하고 있느니라 373
2017-09-21 누가복음 21:29-38(34) 너희는 스스로 조심하라 368
2017-09-20 누가복음 21:20-28 큰 영광으로 오실 예수님 290
2017-09-19 누가복음 21:5-19 말세의 징조와 희망 315
2017-09-15 누가복음 20:1-18 와서 그 농부들을 진멸하고 276
2017-09-07 여호수아 22:1-9 너희 형제를 떠나지 아니하고 370
2017년9월3일 여호수아15장 내게 복을 주소서 419
2017-09-01 여호수아 12:1-14:6 나의 영원하신 기업 366
2017-08-30 히브리서 3:7-19 마음을 완고하게 하지 말라 376
2017-08-28 히브리서 2:1-18 죽음의 고난을 맛보신 예수님 408
2017-08-23 디도서 1:1-16 말씀의 가르침을 그대로 지겨야 하리니 362
2017-08-16 전도서 12:1-14 너의 창조주를 기억하라 425
123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