벨기에 신앙고백
순교의 가치!!!
UBF | 기도요청 | 주일말씀 | 게 시 판 | 안암까페 | 페이스북
UBF해외|한국|모바일
양마가선교사님
  하나님께 가까이 함이 내게 복이라(시 73:28)   UBF공식까페
 
UBF > 안암 > 새벽기도 메시지
작성자 박철한
전한날짜 2019-04-04
본문 마가복음 1:21-28(27)
ㆍ추천: 0  ㆍ조회: 70  
권위 있는 새 교훈이로다.
마가복음 1:21-28(27)
권위 있는 새 교훈이로다.

예수님과 제자들은 가버나움으로 가셨습니다. 안식일이 되어서 예수님께서 회당에 들어가서 말씀을 가르치셨습니다. 사람들이 예수님의 말씀을 듣고 놀랐습니다. 예수님이 가르치시는 말씀이 권위 잇는 자와 같고 서기관들과 같지 않았기 때문이였습니다. 오늘날 권위를 인정하지 않는 시대에 우리는 살고 있습니다. 이전에는 위에서 명령만 내리면 다 복종했지만, 이제는 더 이상 통하지 않습니다. 사실 권위주의가 잘못된 것이지, 권위는 인생에 질서를 세우고 올바른 길로 나가는데 반드시 필요한 것입니다. 오늘 말씀을 통해서 진정한 권위는 어디에서부터 나오는지 알아보고자 합니다.

part one – 말씀의 영적 권위 -
 22절 예수님의 말씀이 서기관들 즉 율법학자들과 달랐다고 사람들이 느꼈다는 말에서 그동안 그들의 서기관들이 가르침을 많이 들어왔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그렇지만, 그들은 서기관들에게는 권위를 느낄 수 없었습니다. 반면, 예수님 말씀에는 놀라운 하나님의 권위가 느껴졌습니다. 그렇다면 예수님은 도대체 어떻게 해서 서기관과 달리 권위가 있으셨습니까? 그 가르침이 무엇인지는 구체적으로 나와있지는 않습니다. 그런데 사람들이 예수님과 율법학자인 서기관들과 대비시킨 것으로 그들과 달랐음을 알 수 있습니다.
예수님은 서기관들처럼 규칙을 지키는 것을 가르치신 것이 아니라, 보이지 않는 하나님 나라에 대해서 가르치셨을 것입니다. 서기관들은 백성들에게 해라 하지 마라 등 율법 잔소리만 했다면, 예수님은 하나님 나라를 선포시고 진짜 교훈의 말씀을 전하신 것입니다. 예수님이 전파하신 하나님 나라에 관한 이야기는 서기관들처럼 백성들의 삶과는 별 상관 없이 자기 주장만 한 것이 아니라, 백성들의 인생에 직접 관련이 되어 피부에 와 닿는 이야기였을 것입니다.
서기관들은 성경, 율법 전문가들입니다. 구약 성경을 굉장히 많이 읽었을 것입니다. 그런데도 불구하고 그들이 가르칠 때에는 왜 사람들이 권위를 느끼지 못하였습니다. 그것은 그들에게 하나님과는 상관없는 지식만 있었기 때문입니다. 하나님 말씀을 열심히 읽고 공부해서 내용은 통달했지만, 스스로 율법 전문가라는 자분심은 있었지만, 정작 그 하나님과는 아무런 관계도 없었던 것입니다. 그래서 하나님이 정말 원하시는 것이 무엇인지 깨닫지도 못하고 알려주지도 못한 것입니다.
예수님은 서기관들과 달랐습니다. 자기 생각과 자기 의도대로 살기보단 예수님은 하나님 뜻대고 살고자 하셨습니다. 말씀 읽고 기도하면서 인생에 하나님 뜻, 하나님 나라를 전하고자 하셨습니다. 예수님 말씀에 권위가 있었던 것은 예수님의 진정한 의도와 방향이 하나님께 있었기 때문입니다. 즉 하나님께로부터 내려온 권위요, 예수님께서는 하나님 말씀에 온전히 순종함으로써 나오는 영적 권위인 것입니다. 우리는 이 예수님의 영적 권위를 인정하고 예수님과 같은 삶 가운데 나오는 영적 권위를 바라봐야겟습니다. 이 영적 권위는 어떤 지위나 힘에 의해서 나오는 것이 아닙니다. 오직 하나님 말씀에 순종하고, 하나님을 알아가고 그 하나님을 뜻을 깨닫는데에서 오는 생명과 진리의 영향력인 것입니다. 말씀과 기도로 친밀한 교제를 통해서 하나님을 알고 하나님 뜻을 깨달으며 그 뜻에 순종하고 실천하는 삶을 살 때 영적인 권위가 자연스럽게 나오는 것입니다.
율법의 지식이 아무리 많더라도 자기 생각과 자기 의도 가운데 나오는 말과, 하나님을 알고 하나님 뜻대로 사는 삶 가운데 나오는 말의 영향력은 질적으로 다릅니다. 당시 회당의 청중은 이 차이로 인해서 놀란 것입니다. 우리가 하나님 뜻 하나님께서 주시는 영적인 권위를 사모하며 그런 생명과 진리의 말을하고 영향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기도해야겠습니다.

part two – 하나님의 거룩한자
예수님 영적인 권위의 말씀을 들은 자들이 다들 놀랄때였습니다. 어떤 한 사람이 소리를 질렀습니다. 그는 더러운 귀신 들린 사람이였습니다. 나사렛 예수여 우리가 당신과 무슨 상관이 있나이까 우리를 멸하러 왔나이까? 나는 당신이 누구인 줄 아오니 하나님의 거룩한 자니이다. 하였습니다. 이에 예수님은 꾸짖어 이르되 잠잠하고 그 사람에게서 나오라 하시니 더러운 귀신이 그 사람에게 경련을 일으키고 큰 소리를 지르며 나오는 놀라운 일이 일어났습니다.
우리는 이 말씀에서 예수님이 어떻게 이 귀신들린 자를 도와주었는지 잘 살펴야겠습니다. 회당과 같은 공공 장소에서 막 미친 사람처럼 소리치는 사람 어떻습니까? 매우 부담되었을 것입니다. 말씀에는 더러운 귀신 들린 사람이라고 나와 있는데 거라사 광인처럼 그 사람이 소리만 지를 뿐만 아니라 외모 또한 정상에서 벗어나 굉장히 더럽고 지저분했을 것입니다. 그런 그가 나타났을 때 사람들은 두려움에 빨리 그가 회당을 떠나 주기를 바랐을 것입니다. 그런데 예수님은 그 사람의 더럽고 끔찍한 겉모습을 보신 것이 아니라 귀신에게 사로잡혀 괴로움을 당하는 그 사람의 불쌍한 영혼을 보셨습니다.
25절을 보십시오. 예수님께서 꾸짖어 이르시되 잠잠하고 그 사람에게 나오라고 하셨습니다. 이 말은 예수님께서는 귀신들린 사람을 상대하고 있는 것이 아니라, 귀신을 상대해서 말하고 계심을 알 수 있습니다. 즉 잘살펴보면 더러운 귀신과 그사람을 구분해서 말하고 있습니다. 예수님은 문제를 일으킨 사람을 제거하시지 않았습니다. 그 문제의 원인인 귀신을 제거하셨습니다. 이것이 주님께서 우리를 바라보시는 방법이며 문제를 해결하는 방법입니다. 결국 26절. 더러운 귀신이 그 사람에게 경련을 일으키고 큰 소리를 지르며 나왔습니다. 어떤 사람, 이 귀신들린 사람과 같은 자가 우리 주변에서 문제를 일으키고 이상한 말과 행동을 할 때 우리는 그 사람이 부담이되어서 상대하고 싶어하지 않아하고 피하게됩니다. 이것이 우리의 시각입니다. 우리는 그사람 외모와 말과 행동을 그 사람 자체로 인식합니다. 그러나, 예수님은 비록 그 사람이 더럽고 추하고 이상한 말과 행동을 하더라도 그 안에 있는 하나님께서 지으신 본래 고귀하고 아름다운 한 형상을 보시고 우리를 치유해 주시고 도와주십니다.
우리가 죄많고 허물 많은 죄인이지만, 이런 우리를 위해서 예수님은 십자가에 달려 죽으셨습니다. 예수님은 우리 안에 있는 고귀한 하나님께서 지으신 형상과 더러운 죄를 분리해서 봐주십니다. 그렇기 때문에 어떤 잘못과 허물이 있더라도 우리는 예수님께 나갈수 있습니다. 병든 것 더러운 것을 내려놓고 은헤를 구해야 합니다. 하나님은 죄인 많은 우리를 바로 심판하지 않으시고, 사랑하시고 참아주시고 예수님 말씀 듣고 회개하기를 기다려 주시며, 참 치유와 회복을 우리에게 주실 것입니다.
제가 겸손히 이 예수님의 참된 시각을 배우기를 기도합니다. 사람과 죄를 분리하여 바라보고 허물없이 모든 사람을 사랑 가운데 대할 수 있는 자가되기를 바랍니다. 또한, 나 자신의 더러운 것 허물과 죄를 예수님께 적극 가져가 치유받고 변화되는 자가 되기를 기도합니다.
  오늘 말씀에서, 사람들은 예수님 말씀의 권위에 놀랐습니다. 그리고 그 말씀의 영적 권위로 귀신을 제압하고 한 불쌍한 영혼을 살리시는 놀라운 역사로 보여주셨습니다.  
오늘 말씀의 예수님과 같이 하나님과 깊은 관계성 가운데 하나님 나라 하나님 뜻과 의를 위해 살기를 기도합니다. 예수님 말씀 듣고 순종해 회복된 한 영혼과 같이 우리도 예수님 권위의 말씀과 가르침으로 오늘 하루 회복의 역사, 놀라운 변화의 역사를 체험하는 자들이 되기를 기도합니다.

 

  0
3500
Bookmark and Share
전한날짜 본문 글 제 목 조회
2020-02-26 누가복음 8:22-25 광풍을 잔잔하게 하신 예수님 494
2020-02-12 로마서 16:1-16 모든 성도에게 문안하라 88
2020-02-07 로마서 13:8-14 자다가 깰 때가 벌써 되었으니 73
2020-02-06 로마서 13:1-7(1) 권세들에게 복종하라 23
2020-01-29 로마서 9:19-33 진노의 그릇, 긍휼의 그릇 89
2020-01-23 창세기 28:1-22(15) 벧엘의 하나님 46
2020-01-15 창세기 24:1-9 허벅지 맹세 81
2020-01-10 다니엘 5:13-31 저울에 달아보니 61
2020-01-02 다니엘 2:1-30(22) 은밀한 일을 나타내시는 하나님 71
2019-12-18 누가복음 5:17-26 땅에서 죄를 사하는 권세 86
2019-12-12 창세기 19:1-38(25) 다 엎어 멸하셨더라 46
2019-12-11 창세기 18:16-33 아브라함의 중보기도 60
2019-12-04 창세기 12:1-9 너는 복이 될지라 81
2019-11-28 에스더 8:1~17(11) 유다인의 생명을 보호하는 조서 63
2019-11-27 에스더 7:1-10 내 민족을 내게 주소서 58
2019-11-20 느헤미야 13:15-31 영혼의 감독자 느헤미야 96
2019-11-13 느헤미야 9:6-21 그러나 주께서는 용서하시는 하나님이시라 75
2019-11-06 느헤미야 4:17 한 손으로 일을, 한 손으로 병기를 81
2019-10-30 스바냐 2:1-15 너희는 여호와를 찾으라 63
2019-10-23 요나 3:1-10 누가 알겠느냐 84
2019-10-15 누가복음 4:1-13 성령의 충만함으로 시험을 이기라 101
2019-10-09 누가복음 1:57-80 구원의 뿔 122
2019-10-02 창세기 6:1-22 은혜 입은 노아 78
2019-09-25 창세기 2:8-17 에덴 동산 64
2019-09-19 마가복음 16:1-8(6) 그가 살아나셨고 51
2019-09-18 마가복음 15:33-47 엘리 엘리 라마 사박다니 69
2019-09-08 사도행전 27:13-26 나는 하나님을 믿노라 92
2019-09-02 사도행전 22:30-23:11 담대하라 76
2019-08-28 말라기 2:1-9 언약이 항상 있게 68
2019-08-22 아모스 6:1-14 화 있을진저, 지도자들이여 79
2019-08-14 학개 1:1-15 성전을 건축하라 99
2019-08-06 로마서 6:1-14 너희 지쳬를 의의 무기로 드리라 87
2019-07-31 로마서 3:1-20 의인은 하나도 없으며 78
2019-07-26 롬 1:8-17 복음은 구원을 주시는 하나님의 능력 70
2019-07-17 사도행전 19:1-20 주의 말씀이 힘이 있어 84
2019-07-10 마가복음 14:1-9 향유를 부은 여인 83
2019-07-03 마가복음 11:27-12:12 모퉁이의 머릿돌 99
2019-06-26 호세아 14:1-9 그가 백합화 같이 피겠고 87
2019-06-18 호세아 6:1-11 어김없이 찾아오시는 주님 93
2019-06-14 호세아 2:2-23 내가 네게 장가들리라 64
2019-06-05 마가복음 9:14-29 믿는 자에게는 능히 하지 못할 일이 없느니라 106
2019-05-31 사도행전 16:16-40 주 예수를 믿으라 구원을 받으리라 122
2019-05-24 사도행전 13:13-41 바울의 첫 번째 설교 145
2019-05-15 열왕기하 23:31-24:7 유다를 말씀대로 쫓아내고자 하신 하나님 100
2019-05-07 열왕기하 19:1-19 홀로 하나님이신 줄 알리이다 82
2019-05-01 열왕기하 15:17-38 몰락해 가는 이스라엘 65
2019-04-26 마가복음 6:30-44 너희가 먹을 것을 주라 63
2019-04-17 고린도전서 15:12-19 죽은 자의 부활이 없으면 97
2019-04-12 마가복음 4:1-20 좋은 땅과 같은 마음 65
2019-04-04 마가복음 1:21-28(27) 권위 있는 새 교훈이로다. 70
2019-04-03 마가복음 1:14-20 사람을 낚는 어부가 되게 하리라 145
2019-03-27 사도행전 9:1-19 이 사람은 나의 그릇이라 94
2019-03-19 열왕기하 14:1-29 아마샤와 여로보암2세 153
2019-03-15 열왕기하 10:1-36 전심으로 여호와의 율법을 지키지 아니한 예후 149
2019-03-06 열왕기하 4:18-37 죽은 아들도 살려주신 하나님 948
2019-02-25 에스겔 45:1-25 군주의 본분 210
2019-02-20 에스겔 38:1-23 내 거룩함을 나타내어 164
2019-02-13 사도행전 6:1-15 오로지 기도와 말씀에 힘쓴 사도들 186
2019-01-31 열왕기상 22:29~53 여호와께서 하신 말씀과 같이 되었더라 220
2019-01-30 열왕기상 22:1-28 여호와께서 말씀하시는 것을 말하리라 149
2019-01-21 열왕기상 15:25-16:14 여로보암과 바아사 집의 최후 253
2019-01-16 열왕기항 13:1-10 나는 왕과 함께 떡도 먹지 아니하리니 180
2019-01-09 열왕기상 8:41-66 그의 계명을 지킬지어다 181
2019-01-02 마태복음 28:16-20 모든 민족을 제자로 삼아 237
2018-12-26 요한계시록 20:1-15 최후의 심판 207
2018-12-17 요한계시록 16:1-21 깨어 자기 옷을 지키라 318
2018-12-12 요한계시록 10:1-11 다시 예언하여야 하리라 175
2018-12-05 에스겔 27:1-36 두로를 위한 애가 233
2018-11-28 에스겔 20:33-44 언약의 줄로 매려니와 285
2018-11-21 열왕기상 1:1-27 누구를 목자로 세울 것인가 224
2018-11-14 사무엘하 22:21-30 내 공의를 따라 상주시며 218
2018-11-8 사무엘하18:19-33 내 아들아 내 아들아! 265
2018-11-07 사무엘하 18:1-18 압살롬의 최후 237
2018-10-31 요한계시록 8:1-13 성도의 기도 379
2018-10-24 요한계시록 2:12-29 내가 올 때까지 굳게 잡을 287
2018-10-18 에스겔 18:1~18(4) 하나님에게 속한 모든 영혼 345
2018-10-17 에스겔 17:1-24 말하고 이루시는 하나님 186
2018-10-11 에스겔 11:1-25 살처럼 부드러운 마음을 주어 432
2018-10-03 에스겔 3:4-27 내가 너를 파숫꾼으로 세웠으니 387
2018-09-27 요한복음 20:11-18 내 하나님 곧 너희 하나님께로 올라간다 187
2018-09-20 사무엘하 13:23~39(28) 압살롬의 복수 330
2018-09-19 사무엘하 13:1-22 암논의 비극 193
2018-09-05 사무엘하 3:22-39 아브넬의 죽음을 슬퍼하는 다윗 410
2018-08-28 요한이서 1:1-13 진리를 행하는 자 295
2018-08-22 예레미야애가 2:1-22 일어나 부르짖을지어다 249
2018-08-17 예레미야 50:21-46 교만한 자를 대적하시는 여호와 509
2018-08-08 예레미야 41:1-18 다시 혼란 속으로 254
2018-08-03 예레미야 36:1-32 다른 두루마리를 가져다가 기록하니라 234
2018-07-25 요한복음 17:20-26 그들도 하나가 되어 228
2018-07-11 사무엘상 31:1-13 사울의 최후 363
2018-07-06 사무엘상 28:1-14 신접한 여인을 찾는 사람들 360
2018-06-29 요한일서 5:1-12 세상을 이기는 믿음 473
2018.06.27 요한일서 4장 1절-6절 영을 분별하라 267
2018-06-20 예레미야 31:1-22 내가 너를 다시 세우리라 399
2018-06-15 예레미야 26:1-24 여호와의 목소리를 청종하라 339
2018-06-01 예레미야 14:1-22 거짓 선지자들을 심판하시는 하나님 480
2018-05-25 요한복음 11:17-27 나는 부활이요 생명이니 405
2018-05-18 요한복음 8:37-59 영원히 죽음을 보지 아니하리라 356
2018-05-09 사무엘상 20:1-17 자기 생명을 사랑함같이 381
2018-04-25 예레미야 11:18-12:17 내 사랑하는 것을 원수의 손에 넘겼으니 392
12345678910,,,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