벨기에 신앙고백
순교의 가치!!!
UBF | 기도요청 | 주일말씀 | 게 시 판 | 안암까페 | 페이스북
UBF해외|한국|모바일
양마가선교사님
  하나님께 가까이 함이 내게 복이라(시 73:28)   UBF공식까페
 
UBF > 안암 > 새벽이슬
관련주제 고난
관련요절 욥 1:21
발췌문헌 예화집
ㆍ조회: 703  
인생의 모든 고난은 나 혼자 당하는 것 아니다
헤럴드 쿠시너라는 사람이 쓴 ‘왜 선한 사람에게 나쁜 일이 생기는가?’라는 책이 있다. 천성적으로 착한 쿠시너는 훌륭한 목사로서 모든 교인들로부터 존경을 받는 사람이었다. 어느 날 3개월 된 어린 아들이 중병에 걸려 시름시름 앓아 병원에서 진단을 받았는데, 놀랍게도 검사 결과 아들이 ‘조로증’이란 것이었다. 3개월밖에 되지 않은 아이가 빠르게 노화돼 10세가 되기 전에 팔순 노인처럼 늙어 버려 더 이상 살 수 없다는 것이었다. 그는 이해할 수 없는 고난을 가슴에 끌어안고 오랜 시간을 기도하며 씨름하였다. 그리고 그는 다음과 같은 결론을 내렸다.
“첫 번째, 인생의 모든 고난은 나 혼자 당하는 것 아니다. 두 번째, 이 땅에 우연한 일은 없다. 이해가 안되지만 이 고통 가운데 분명한 하나님의 뜻이 있고 계획이 있다. 세 번째, 길을 막으신 하나님은 다른 길을 주신다. 이 땅에 있는 모든 사람들은 기쁨만을 분복으로 얻은 자도 없고 슬픔만을 일상으로 지고 살아가는 사람도 없다. 네 번째, 하나님은 땅의 문을 닫으실 때에 하늘 문을 여시고 하나의 문이 막히면, 다른 문을 열어놓고 기다려 주시는 분이시다.”
     
윗글 주의 이름으로 사는 인생의 나중!
아래글 진소호트 (Sehnsucht)
Bookmark and Share